2019년12월14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엘앤씨바이오, 내장 영상기기 '플루오빔' 허가
근적외선 파장 레이저 조사···유방재건수술·림프부종수술 용이
[ 2019년 07월 18일 16시 42분 ]

[데일리메디 백성주 기자] 재생의학전문 R&D기업 엘앤씨바이오가 신제품의 연이은 식약처 허가를 통해 치료재료 및 의료기기 분야 사업 영역을 확장하는 모습이다.
 

엘앤씨바이오(대표 이환철)는 내장기기용 영상장비 FLUOBEAM(플루오빔)에 대한 식약처 품목허가를 최근 획득했다고 18일 밝혔다.


플루오빔은 근적외선 파장의 레이저를 조사, 체내 주사한 인도시아닌그린의 형광 반응을 선택적으로 받아들여 실시간으로 영상화한다.


유방 재건성형에 있어서 조직관류 평가는 조직괴사 등과 관련한 합병증 발생에 매우 중요한 요소 중 하나다.


플루오빔은 혈류량이 가장 높은 Perforator(천공지)의 위치를 표지, 시각화할 수 있다. 피판의 혈행을 객관적으로 분석해 조직 괴사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게 된다.


또 림프순환 및 기능장애도 실시간으로 영상화해 Lymphedema(림프부종)의 상태를 단시간 내 확인할 수 있다.


정밀한 시각화를 통해 림프관 정맥 문합술(Lymphaticovenous Anastomoses), 림프절 전이술(Vascularized Lymph Node Transfer)을 보다 정확하고 효과적으로 시행 가능하다.


감시림프절 표지의 경우, 기존 Technetium(99Tc)을 사용한 림프신티그라피검사를 대체 또는 이중추적법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회사는 “플루오빔은 조직, 혈관, 림프 등의 이미지 정보를 실시간으로 보여주기 때문에 의사들에게는 보다 쉽고 정확한 수술을 가능하다. 환자에게는 수술시 발생하는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이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의료기기 시장에선 플루오빔이 엘앤씨바이오의 핵심 제품인 메가덤과 함께 시장 확대 시너지를 낼 것으로 보고 있다.


이환철 대표는 “플루오빔은 대한민국 재건술을 한단계 더 도약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의료진과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혁신적인 신제품을 출시, 조식재생의학 선도 기업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