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2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학병원은 몇달치 장기처방 돼서 좋아"
[ 2019년 08월 06일 18시 47분 ]
문재인케어 실시 1년이 넘으면서 이 제도에 대한 장단점 논란이 가중되는 상황. 정부는 환자 본인부담금 감소를 비롯해 전반적인 건강보험 보장성이 강화됐다는 입장. 반면 의료계를 비롯해 야당은 미래를 대비하지 않는 퍼붓기식 재정 투입으로 조만간 엄청난 국고 파탄을 경고.

특히 문재인케어 도입 전에 의료계가 제기했던 환자들의 대형병원 쏠림현상이 심화되면서 정부, 특히 주무 부처인 보건복지부가 적잖이 곤혹스러운 것으로 전언. 복지부는 대외적으로는 "상황이 심각하지 않다"고 에둘러 표명하면서도 내부적으로는 대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다는 후문. 

하지만 현실적으로 진입장벽이 낮아지고 비용 부담도 완화되면서 대학병원, 특히 국내 최고 수준의 빅5 병원을 찾고자 하는 국민들의 발길을 멈추기에는 역부족인 실정. 이와 관련, 서울 소재 A대학병원 교수는 "오는 환자들을 돌려보내기가 쉽지 않다. 환자들에게 잘못 말했다가는 괜한 오해를 산다. 일부 환자들은 개인의원에서는 안되는데 대학병원에서는 몇달치 장기처방이 가능해서 힘들더라도 큰 병원을 선호하는 경향이 있는 것 같다. 이런 측면도 개선안 일환으로 검토했으면 좋겠다"고 조언.  
sag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환자쏠림 해결 방안으로 상급종합병원 10곳 더 늘리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창기 교수(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국제보건의료재단 보건복지부 장관상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책과장 부이사관 김명호·이남희 外
박혜경 질병관리본부 위기대응생물테러총괄과장
김철민 교수(서울성모병원 완화의학과), K-Hospital 보건복지부장관상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이동준 전문위원(前 심평원 대구지원장)
종근당홀딩스 신임 대표에 최장원 대외협력 전무
오주한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미국스포츠의학회지 편집위원
정현주 명지성모병원 경영총괄원장, 복지부장관 표창
비브라운 코리아, 채창형 신임 대표이사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 조윤제교수·경영정책실 부실장 이봉재교수-경희의료원 환자안전본부장 김의종교수·홍보실장 윤성상 교수 外
제24회 서울특별시의사회의학상 개원의학술상 한승경·염창환·전소희-젊은의학자논문상 서종현 外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 제16회 한독학술경영대상
고길석 광주 수완센트럴병원장 부친상
고원중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