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2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방대병원 인턴 충원 '실패'···서울대 '미달' 고대 '0명'
2019년 후반기 모집 마감, 전국 대다수 수련병원 지원자 '제로'
[ 2019년 08월 10일 06시 32분 ]

수련병원명 정원 지원자 경쟁률 비고
서울대병원 8 5 0.63  
연세의료원 3 5 1.67  
삼성서울병원 3 4 1.33  
서울아산병원 1 2 2.00  
가톨릭대의료원 3 5 1.67  
고려대의료원 3 0 0.00  
이대목동병원 1 1 1.00  
경희대병원 4 2 0.50  
한양대병원 1 0 0.00  
인제대부산백병원 4 0 0.00  
인제대상계백병원 2 0 0.00  
인제대서울백병원 3 0 0.00  
인제대해운대백병원 1 0 0.00  
길병원 5 0 0.00  
동아대병원 9 0 0.00  
고신대복음병원 9 0 0.00  
삼성창원병원 2 1 0.50  
경상대병원 1 0 0.00  
충남대병원 2 0 0.00  
영남대병원 5 0 0.00  
전북대병원 5 0 0.00  
제주대병원 3 0 0.00  
원광대병원 3 0 0.00  
총계 81 25 0.31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이변은 없었다. 올해 후반기 인턴 모집 결과는 참담했다. 지방 수련병원들은 지원자 기근현상에 허덕였으며, 서울대병원은 빅5 병원 중 유일하게 미달을 기록했다.

9일 데일리메디가 2019년도 후반기 인턴 모집 결과를 집계한 결과 빅5병원을 제외한 대다수 수련기관들이 단 한 장의 지원서도 접수받지 못했다.

올해 인턴은 48개 병원에서 총 204명을 모집했다. 서울대병원, 서울아산병원, 세브란스병원 등 빅5 병원을 비롯해 지방 수련병원들도 대거 지원자 확보에 나섰다.

그러나 모집 마감 결과 빅5병원과 대학병원 1~2곳을 제외하면 대다수가 인턴 확보에 실패했다.

연세의료원은 3명 모집에 5명이 지원해 1.67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가톨릭의료원도 3명 정원에 5명이 지원서를 내 동률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서울아산병원은 1명 모집에 2명이 지원해 경쟁률이 2대 1였고, 삼성서울병원은 3명 정원에 4명이 지원했다. 단, 서울대병원은 8명 모집에 5명이 지원해 빅5병원 중 유일하게 '미달'을 기록했다.

이대목동병원은 1명 모집에 1명이 지원했고, 경희대병원은 4명 정원에 2명이 지원해 경쟁률이 0.5대1이었다. 반면 고대의료원과 한양대병원은 각각 3명, 1명을 모집했지만 지원자가 없었다.

인천권의 길병원은 5명 모집에 지원자가 0명이었다. 충남대병원은 2명 모집에 지원자가 전무했으며, 영남대병원 역시 5명을 뽑았지만 비슷한 상황이었다.

경남권을 보면 동아대병원은 9명 모집에 지원자가 없었고, 1명을 뽑는 경상대병원도 지원자를 찾기 어려웠다. 다만, 삼성창원병원은 2명 모집에 1명이 지원했다.

전북대병원과 원광대병원도 각각 5명, 3명을 선발했지만 마감시간까지 지원자는 나타나지 않았다. 제주대병원은 3명 모집에 0명이 지원했다.

인제중앙의료원 내 부산백병원, 상계백병원, 서울백병원, 해운대백병원 역시 지원자가 단 한 명도 없었다.  

지방 수련병원 교육수련부 관계자는 "우리 병원은 후기 인턴 모집에 지원자가 0명인 일이 매년 반복되고 있다"며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올해도 지원자가 없지만 놀랍지 않다"고 말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서울의대 파격 실험···'6년→7년제 교육' 추진
빅5는 인턴 지원 넘쳤고 전남대·영남대병원 등 미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창기 교수(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국제보건의료재단 보건복지부 장관상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책과장 부이사관 김명호·이남희 外
박혜경 질병관리본부 위기대응생물테러총괄과장
김철민 교수(서울성모병원 완화의학과), K-Hospital 보건복지부장관상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이동준 전문위원(前 심평원 대구지원장)
종근당홀딩스 신임 대표에 최장원 대외협력 전무
오주한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미국스포츠의학회지 편집위원
정현주 명지성모병원 경영총괄원장, 복지부장관 표창
비브라운 코리아, 채창형 신임 대표이사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 조윤제교수·경영정책실 부실장 이봉재교수-경희의료원 환자안전본부장 김의종교수·홍보실장 윤성상 교수 外
제24회 서울특별시의사회의학상 개원의학술상 한승경·염창환·전소희-젊은의학자논문상 서종현 外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 제16회 한독학술경영대상
고길석 광주 수완센트럴병원장 부친상
고원중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