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21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케어 실시 후 의료비 증가···복지부 "사실과 다르다"
의료보장관리과 "실손보험 반사이익, 과잉진료 없도록 수가 인상 병행"
[ 2019년 08월 21일 06시 40분 ]

[데일리메디 백성주 기자] 문재인 케어가 비급여 과잉진료 등 전체 의료비를 증가시키고 실손보험 수익성마저 악화시키는 ‘풍선 효과’를 가져온다는 지적에 대해 보건당국이 “사실과 다르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실손보험의 위험손해율 상승은 과다치료, 과잉진료, 비급여 의료이용 증가 등 다양한 요인에 의한 것으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는 오히려 실손보험에는 반사이익 등 보험금 감소 효과를 가져온다는 설명이다.


20일 보건복지부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로 인한 실손보험 손해율 상승 주장과 관련, 해당 정책 이행으로 실손보험에는 반사이익 등 보험금 감소효과를 보였다고 밝혔다.
 

실제 KDI(한국개발연구원)의 ‘국민건강보험 보장성 강화가 실손의료보험의 보험료에 미치는 영향분석’ 연구결과 보장성 강화대책이 모두 이행될 경우 일부 ‘풍선 효과’를 고려하더라도 보험사 지급금은 7.3%~24.1% 감소가 예상됐다.


복지부 의료보장관리과는 “실손보험 위험손해율 상승은 과다치료, 과잉진료, 비급여 의료이용 증가 등 다양한 요인에 의한 것으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가 원인이라고 보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지난 2017년 8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 시행 후인 2018년의 실손보험 손해율은 전년 대비 하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실제 2016년 135.0%던 위험손해율은 2017년 123.2%, 2018년 121.8%로 하락세를 보였다.


의료보장관리과는 “실손보험 손해율에 대한 정확한 파악을 위해서는 위험손해율 외에 영업손해율 등에 대한 추가 분석이 필요할 것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영업손해율은 소비자가 낸 전체 보험료 대비 보험금으로 돌려받는 비율로, 위험손해율이 120%일 때 영업손해율은 100% 정도일 것으로 추정된다.


의료보장관리과는 “비급여 진료항목에 대한 공개‧고지, 공‧사 의료보험 연계법 제정, 비급여 실태조사 실시 등 비급여에 대한 관리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일부에선 급여 확대만 진행되고 수가 인상은 뒤따르지 못하고 있어 행위별 수가제 등 현행 의료지불체계가 과잉 진료를 조장한다는 지적을 제기하고 있다.


이에 대해 복지부는 현재 수가 및 지불제도 관련, 비급여의 급여화로 인해 의료계의 손실이 발생하지 않도록 저평가된 의료행위에 대한 수가 인상을 병행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신포괄수가제 시범사업은 현재 68개 의료기관 2만3천여 병상이 참여하고 있으며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오는 2023년이면 5만 병상으로 늘게 된다.


지난해 8월부터 총 24개의 민간의료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2020년부터 30개 민간의료기관이 추가로 참여할 예정이다. 신청을 받은 기관 중 전산시스템과 진료 기록, 적정 인력 등을 갖춘 곳이 선정된다.


복지부 보험급여과는 “시범사업에서는 의료의 질, 비급여 관리에 대한 유인으로 신포괄수가 지불제도에서 정책가산의 평가지표로 반영(5%)하는 등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으며, 참여가 늘어남에 따라 확대 적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건보재정 위험 신호···사업 자산 年 2.8%↓·부채 5.2%↑
"문케어 불구 실손보험액 증가, 비급여 적정 통제해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복지부 김충환 사회서비스정책과장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복지부 장관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약제급여평가위원회 이윤성 위원장
대한의사협회 KMA POLICY 특별위원회 신임 위원장 김홍식(배산메디컬내과 원장)
대한의사협회 의정협의체 단장 박홍준·간사 연준흠 外
식약처 마약정책과장 안영진 기술서기관 外
의정부성모병원 박태철 병원장 연임-진료부원장 한창희·연구부원장 김성수 교수 外
조승연 전국지방의료원연합회 회장(인천시의료원장)
조준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홍보실 과장
식약처 이성도 농축수산물안전과장·박선영 기획재정담당관실 승진
가톨릭 부천성모병원 박일중·신재은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지원 '생애 첫 연구사업'
송진원 국제한타바이러스학회 회장(고대의대 미생물학교실) 취임
성빈센트병원 박동춘 교수(산부인과), 한국연구재단 개인연구지원사업
부산부민병원, 정성수 척추센터 의무원장 영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