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1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남기 부총리 “의료산업 1조2800억 투입”
21일 경제활력대책회의 주재, 혁신성장 분야 총 4조7000억 투자
[ 2019년 08월 21일 12시 13분 ]
<사진제공 연합뉴스>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정부가 의료산업 분야에 12800억원을 투입한다.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의 가능성을 인정, 대대적인 투자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1일 서울 여의도 수출입은행에서 경제활력대책회의 겸 혁신성장전략회의를 개최하고 이 같은 계획을 발표했다.
 
일명 혁신성장 확산가속화를 위한 2020 전략투자방향에 따르면 정부는 전략적 성장 분야에 총 47000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데이터·네트워크(5G)·인공지능(AI) 분야에 17000억원, 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미래차 등 3대 분야에 3조원 등이다.
 
1단계로 데이터·네트워크·AI D.N.A 분야 핵심인프라에 투자를 확대하고, 2단계로 3대 신산업인 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미래차 분야 투자를 통해 혁신을 확산한다는 복안이다.
 
바이오헬스 분야의 경우 12800억원 투입이 예고됐다. 세부 분야로는 의료 빅데이터 신약의료기기 헬스케어·질병치료 선진화 등을 지목했다.
 
우선 질병 치료 효율성 제고 및 치료법 개발 연구를 활성화 하기 위해 의료데이터 중심병원을 지정, 이들 병원에 예산을 지원해 주기로 했다.
 
뿐만 아니라 의료데이터 공유 플랫폼 개발을 통해 환자들의 중복검사에 따른 불필요한 의료비 지출을 막고, 치료의 효율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신약 및 의료기기 사업화도 주목했다. 범부처 차원에서 의료기기 R&D 개발을 지원하는 한편 중소기업의 바이오신약 및 의료기기 공동연구 환경을 조성키로 했다.
 
질병치료 선진화를 위해서는 연구중심병원 등 연구형 병원에 대한 지원을 대폭 늘린다는 계획이다.
 
홍남기 부총리는 3 분야 재정투자를 통해 현신을 확산하는 도미노 전략이라며 대규모 재정 투자로 혁신성장 확산과 가속화를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사상 최대 예산 바이오헬스 지원책, 10년이상 지속"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안의원→부안내과의원 김윤석 원장
인천나은병원, 대한뇌졸중학회 ‘뇌졸중센터 인증’ 획득
복지부 감사관 배금주·질병관리본부 생명의과학센터장 김성곤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사할린 영주귀국동포 성금 307만원
윤동섭 강남세브란스병원장, 서울 강남구 의료관광협회 회장 취임
이강대 교수(고신대복음병원 이비인후과), 대한갑상선학회 회장 취임
권덕철 前 보건복지부 차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신임 원장 내정
이혜진 교수(분당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지역사회 통합돌봄 정책 수립 기여 보건복지부 장관상
황선우 산학연종합센터장, 서울대 의대 발전기금 1억5000만원
김영진 前 병원장, 화순전남대병원·전남의대 발전기금 2000만원
한국건강증진개발원, 2019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
서울성모병원 하정훈(내분비내과)·박성수(혈액내과)교수,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 우수구연상
김진식 횡성성형외과 원장 빙부상
김용일 서울대 명예교수(前 가천의대·을지의대 총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