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1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말초동맥질환 치료, 고강도 스타틴 투여해야"
[ 2019년 09월 05일 05시 50분 ]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말초동맥질환(PAD: peripheral arterial disease) 치료에는 고용량의 스타틴 제제(고지혈증 치료제)를 중단 없이 지속해서 투여해야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말초동맥질환은 주로 팔, 다리 등 신체의 말초 부위로 들어가는 동맥이 좁아지거나 막혀 사지에 혈액이 충분히 공급되지 못해 발생하는 '팔다리 동맥경화'로 팔보다는 주로 다리에 발생한다.


스위스 베른 대학병원의 외른 도프하이데 혈관학 교수 연구팀이 2010~2017년 사이에 입원한 PAD 환자 691명을 대상으로 평균 50개월에 걸쳐 진행한 추적 연구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3일 보도했다.


연구 시작 때 이들 중 73%가 스타틴을 복용하고 있었고 50개월 후엔 81%로 늘었다.

 

연구 기간에 복용하는 스타틴의 용량이 증가했고 나쁜 콜레스테롤인 저밀도 지단백(LDL) 콜레스테롤의 혈중 수치도 97mg/dL에서 82mg/dL로 낮아졌다.


스타틴은 동맥경화를 일으킬 수 있는 LDL을 감소시켜 심근경색과 뇌졸중 위험을 낮추어 주는 약이다.


그러나 연구 대상 환자 중 스타틴을 의사의 지시대로 복용한 사람은 57%에 불과했다. 전체 환자의 3분의 1만이 2016~2017년 사이에 혈중 LDL 수치가 목표치인 70mg/dL 이하로 내려갔다.


연구 기간 중 사망률은 고용량 스타틴을 중단 없이 계속해서 복용한 그룹이 10%로 가장 낮았다. 스타틴을 복용하다 끊은 사람은 33%로 스타틴을 전혀 복용하지 않은 사람의 34%와 비슷했다.
 

사망률이 가장 높은 그룹은 중간에 스타틴의 용량을 낮춘 그룹으로 43%였다. 용량을 낮추면 낮아진 LDL 수치가 다시 올라간다.


PAD 환자는 스타틴을 중간에 끊거나 용량을 줄이지 않고 꾸준히 복용해야 가장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음을 이 결과는 보여주고 있다고 도프하이데 교수는 설명했다.


스타틴 투여를 뒤늦게 시작했어도 꾸준히 복용만 하면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PAD 환자는 로수바스타틴 40mg이나 아토르바스타틴 80mg 같은 가능한 한 고용량의 스타틴을 중단 없이 복용하는 것이 필수라고 도프하이데 교수는 결론을 내렸다.


연구 기간에 환자 중 약 2%가 부작용 등으로 스타틴 불내성(intolerance)을 보였는데 이들은 스타틴 외의 다른 고지혈증 치료제로 대체해야 할 것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60세 이상 연령층에서 5명 중 한 명꼴로 발생하는 PAD는 환자의 약 30%가 걸을 때 다리에 통증과 경련이 나타난다. 또 혈류 순환장애로 다리에 조직이 괴사하는 괴저(gangrene)가 발생하기도 한다.


이 연구 결과는 파리에서 열린 유럽 심장학회(ESC: European Society of Cardiology) 연례 학술회의에서 발표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khan@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안의원→부안내과의원 김윤석 원장
인천나은병원, 대한뇌졸중학회 ‘뇌졸중센터 인증’ 획득
복지부 감사관 배금주·질병관리본부 생명의과학센터장 김성곤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사할린 영주귀국동포 성금 307만원
윤동섭 강남세브란스병원장, 서울 강남구 의료관광협회 회장 취임
이강대 교수(고신대복음병원 이비인후과), 대한갑상선학회 회장 취임
권덕철 前 보건복지부 차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신임 원장 내정
이혜진 교수(분당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지역사회 통합돌봄 정책 수립 기여 보건복지부 장관상
황선우 산학연종합센터장, 서울대 의대 발전기금 1억5000만원
김영진 前 병원장, 화순전남대병원·전남의대 발전기금 2000만원
한국건강증진개발원, 2019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
서울성모병원 하정훈(내분비내과)·박성수(혈액내과)교수,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 우수구연상
김진식 횡성성형외과 원장 빙부상
김용일 서울대 명예교수(前 가천의대·을지의대 총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