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17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호사 vs 간호조무사 대립→간호대생 '총궐기대회'
예비간호사들, 10월5일 국회 앞 개최···"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화 반대"
[ 2019년 09월 10일 05시 41분 ]
[데일리메디 박성은 기자] 간호조무사 중앙회 법정단체화를 저지하기 위해 7000명의 예비간호사들이 국회 앞에 모인다.
 
대한간호대학학생협회(회장 김도건, 이하 간대협)는 오는 10월 5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국회 앞에서 대한간호조무사협회(이하 간무협)를 법정단체로 인정하는 의료법 개정안에 반대하기 위한 총궐기대회를 진행한다.
 
김도건 대한간호대학학생협회장은 “지난 3일 진행한 총회에서 회장단 및 전국 200여개 간호학과 학생대표단이 ‘전국 간호학생 총궐기대회’에 대해 투표한 결과 찬성률 100%로 나왔다. 투표율도 58%에 달했다”고 밝혔다.
 
간호사들뿐만 아니라 간호대학생들 또한 대부분 간무협의 법정단체화에 반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간대협은 지난 7월22일 ‘간호조무사협회의 법정단체 인정 주장을 규탄합니다. 정부에게 묻습니다’라는 청와대 청원을 공유한 바 있다. 
 
간호대학생들이 간무협 법정단체화에 반대하는 이유에 대해 김 회장은 “보건복지부령에 따라 간호사와 간호조무사의 역할이 다양하게 해석·적용되는 상황에서 간무협 법정단체화로 간호사와 간호조무사가 각자 목소리를 내는 것보다 간호인력 처우 개선이 우선돼야한다고 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인력부족문제로 지방병원에서 간호사 대체인력으로 간호조무사를 사용하는 것에 대한 제도적 정비가 먼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간호조무사들이 차별받고 있다는 주장에 대해 김 회장은 “일리가 있다”며 대한간호협회(이하 간협)와는 다른 입장을 보였다.
 
김 회장은 “간호사와 간호조무사는 엄연히 다른 직종이다보니 간호사를 주로 대변하는 간협에서 간호조무사 입장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한 부분이 있을 것”이라며 “차별받는 부분에 대해서는 현재 단체로서 기능하고 있는 간무협과 간협이 협상테이블을 마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총궐기대회 진행상황에 대해 그는 “10일부터 전국 간호대학교, 병원별 간호부, 학교 총장실 등에 공문을 발송하고 본격적으로 홍보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국회 앞 집회신고까지 마친 상태며 간호학생 및 간호계 종사자들을 모두 합해 최대 7000명까지 모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버스를 대절해서 오겠다는 학교도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총궐기대회는 간협의 직접적인 도움 없이 간호학생들만의 힘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간협의 총궐기대회 참여 가능성에 대해 김도건 회장은 “공문은 보낼 예정이지만 도움을 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지는 않다”고 말했다.
 
학생들은 간협의 참여보다는 본인들만의 주도적인 목소리를 내고 싶어하는 상황이다.
 
김 회장은 “학생들의 주도가 직능단체 이익에서 벗어난 다른 메시지를 줄 것”이라는 기대를 전했다.
sag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간호 빼고 조무사로 바꿔주세요" 국민청원 8만5천여명
복지부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긍정적"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진원 국제한타바이러스학회 회장(고대의대 미생물학교실) 취임
성빈센트병원 박동춘 교수(산부인과), 한국연구재단 개인연구지원사업
부산부민병원, 정성수 척추센터 의무원장 영입
이관순 한미약품 부회장 딸
현동근 교수(인하대병원 신경외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윤정호 교수(단국대병원 신경외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부안의원→부안내과의원 김윤석 원장
인천나은병원, 대한뇌졸중학회 ‘뇌졸중센터 인증’ 획득
광주식품의약품안전청장에 양종수 前 복지부 국장
복지부 감사관 배금주·질병관리본부 생명의과학센터장 김성곤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사할린 영주귀국동포 성금 307만원
윤동섭 강남세브란스병원장, 서울 강남구 의료관광협회 회장 취임
김환수 제주 한림김안과 원장·김경수 군산 동서병원장 모친상
황대욱 교수(서울아산병원 외과)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