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05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약처 "메드트로닉 인슐린 펌프 사용 128명 대책 마련"
이의경 처장, 미국 FDA 리콜조치 관련 입장 피력
[ 2019년 10월 08일 05시 10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미국 메드트로닉사의 인슐린 펌프를 사용한 국내 환자 128명에 대해 보완책 마련에 나설 예정이다.

7일 이의경 식약처장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미국 FDA가 리콜조치한 인슐린 펌프와 관련해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이번 사태는 국내 당뇨병환자단체가 최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사이버 보안 문제로 리콜 조치된 메드트로닉사의 인슐린 펌프에 대한 대책을 요구하며 피켓 시위에 나서면서 부각됐다. 

FDA는 홈페이지에 메드트로닉사 해당 제품의 소프트웨어 보안 위험성을 경고하며 사이버 보안이 강화된 모델로 전환하도록 사측에 문의할 것을 최근 권고했다.
 
이명수 의원(자유한국당)은 "미국 FDA가 지난 6월 사이버 보안 문제로 메드트로닉사의 인슐린 펌프 '미니메드 페러다임 712E'에 대해 리콜 조치했지만, 식약처는 이를 파악하고 있느냐"고 물었다.

이와 관련, 이의경 식약처장은 "이 제품을 사용한 국내 환자는 128명으로 조사됐다. 시민연대 시위를 고려해 제품 안전성에 대해 재검토하고 조속히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환자단체 "美FDA 리콜 인슐린펌프, 한국은 대책 없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데일리메디 접속자 폭증 사이트 지체
김성곤 교수(양산부산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국제알코올중독생의학연구학회 차기 회장
더조은병원, 강북삼성 정화재 교수 영입
건양대병원, 뇌종양·뇌혈관질환 명의 권창영 교수 영입
길병원 병원장 김양우 연임-제1진료부원장 전용순·제2진료부원장 김석영·기획조정실장 엄중식·홍보실장 오진규 外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기획상임이사 신현웅
한국BMS제약 유재현 전무(혈액암·항암제사업부 총괄)
세브란스병원장 하종원·강남세브란스병원장 송영구·치대병원장 심준성
대항병원, 서동진 간클리닉 원장(前 비에비스 나무병원장) 영입
보건사회연구원 보건정책연구실장 윤강재·보건의료연구센터장 배재용
전북대병원 의생명연구원 채수완 교수, 병원발전 후원금 1000만원
복지부, 2020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어워드 은상
나용길 세종충남대병원 원장 모친상
임성기 한미약품그룹 회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