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05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정감사 홍역 치른 한의협 "전열 재정비"
청와대와 정책 거래 의혹→제보자 색출 관련 비판···"채널 일원화, 소통 강화"
[ 2019년 10월 24일 06시 01분 ]

[데일리메디 박정연 기자] 2019년 국정감사에서 최혁용 대한한의사협회(이하 한의협) 회장과 이진석 청와대 비서관의 첩약급여화를 둔 ‘정책 거래’ 의혹이 제기되며 한의협이 논란의 중심에 서있다.
 

여기에 최혁용 회장이 “첩약 급여화를 청와대에 부탁했다”고 발언한 동영상을 언론에 제보한 내부 관계자를 색출하고 있다는 지적이 이어지며 회원들의 혼란은 더욱 가중됐다.


일부 회원들 사이에서는 집행부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는 가운데 한의협은 내부적으로 방향성을 정하고 대외 소통 채널 또한 재정비하며 이후 회무에 신중을 기하는 모습이다.


23일 한의협 관계자는 “국정감사에서 거론된 한의협 관련 논란 중에는 사실과 다른 내용이 가감 없이 회원들에게 노출된 부분이 있어 굉장히 안타깝다”며 “현재 반박자료를 준비하고 있으며, 앞으로 무분별한 보도에 회원들이 혼란을 겪지 않도록 소통채널을 더욱 활성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집행부에 대한 회원들 우려와 질타의 시선을 가다듬기 위해 앞으로 한의협은 기존 운영하던 유튜브 채널과 회무보고를 통해 대회원 소통에도 신경을 기울일 방침이다.


대회원 방향성을 정함과 함께 첩약 급여화에 대한 소통 창구도 통일했다. 한의협은 최근 각 이사나 홍보담당관이 다발적으로 응대하던 첩약 급여화 관련 사안에 대해 김경호 부회장이 일괄적으로 답변키로 결정했다.


아직 최종안이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 불확실한 내용으로 혼란이 발생할 여지를 차단하겠다는 것이다.


최혁용 회장 집행부가 사활을 걸고 추진하고 있는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의 경우 지속할 계획이다.


한의협 관계자는 “첩약 급여화 최종안과 회원투표 일정에 대해선 회원들과의 약속한 기일을 지키지 못했지만, 한의계 숙원사업인 만큼 흔들림 없이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최혁용 회장 집행부가 진행하고 있는 첩약 급여화의 경우 한의계 내부에서도 의견이 나뉘는 만큼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과정에서도 잡음은 계속해서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의협 고위직을 역임했던 某 한의사는 “첩약 급여화는 앞서 많은 집행부에서 추진했지만 회원들 의견 수렴 접점을 찾지 못해 결국 성사되지 않았다”며 “최혁용 회장이 강한 의지를 가지고 추진하고 있지만, 회원들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하면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하게 될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한의협도 이익단체인 만큼 원하는 정책추진을 위해 가능한 노력을 다하는 점도 이해는 가지만 최 회장의 이번 행동은 굉장히 경솔했다. 회원들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선 첩약 급여화에 반대하는 회원들도 납득할 수 있는 안(案)을 도출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료계 반발 등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무기한 연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숙영 교수(을지대 간호대학), 직업건강협회 회장 취임
류광희 백병준 교수(순천향천안), 대한이비인후과학회 최우수 포스터상 수상
서울시의사회 봉사단, 신한은행 굿커넥트 공모전 4000만원
곽호신 박사(국립암센터 희귀암센터), 대한뇌종양학회 최우수 논문상
국민건강보험공단 장수목 부산경남지역본부장·서명철 인천경기지역본부장·김남훈 요양기획실장 外
경희대학교병원 내과 입원전담전문의
고대 37년 근속 김명신씨, 고대의료원 발전기금 1억
이승원 교수(순천향부천병원 이비인후과), 국제학술지 후두경 7월호 '표지 논문’
김영진 한독 회장, 독일 정부 '십자공로훈장'
분당서울대병원 이재호 폐센터장·김기정 척추센터장·강성범 외과과장·김정훈 이비인후과장外
이동원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제12회 LG화학 미래의학자상
김세혁 교수(아주대병원 신경외과) 대한뇌종양학회 회장 취임
국제성모병원 제5대 병원장 김현수 신부 취임
GC녹십자, 임승호 부사장 영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