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9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非의대교수 총장 후보들 제시 경희대의료원 '비전·혁신'
바이오 융복합 R&D밸리 조성·제3의료원 건립·이공과대와 연계 강화 등 제시
[ 2019년 11월 08일 05시 30분 ]

[데일리메디 박민식 기자] 경희대학교 총장 선거가 한창 진행 중인 가운데 의대 교수 출신이 아닌 다른 단과대학 교수 등이 총장이 되더라도 경희의료원은 큰 변화를 맞이할 것으로 보인다.
 

최근 열린 ‘제16대 경희대학교 총장후보 토론회’에서 非의대교수 총장 후보들은 각자 가지고 있는 경희대학교의료원과 경희의대 등의 비전 및 혁신 구상을 밝혔다.


후보들은 공통적으로 의료계열과 경희대 국제캠퍼스 이공계 과들의 연계를 강조하면서 병원 신설과 의대 건물 신축 등의 안(案)을 내놓았다.


특히 정진영 경희대학교 국제대학교 교수는 ‘제3의료원 건립’ 등을 포함 가장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해 이목을 끌었다.

정 교수는 “국제캠퍼스에 있는 약 9만여 평 부지에 융복합 R&D밸리를 조성하고 그 입구인 의료지구에는 제3의료원과 한방병원 등을 설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서울캠퍼스에 있는 병설학교들을 외부로 이전하고 서울시 바이오허브 전략과 연계해 바이오헬스 R&D밸리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이 사업을 통해 양 캠퍼스의 교육‧연구 역량을 제고하고 재정 확충을 가능토록 하겠다는 복안이다.


이 밖에 경희의료원과 강동경희대병원 확장, 의과대학 건물 신축 및 한방병원 신축도 추진하겠다는 공약을 제시했다.


정완용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의학, 한의학 등 의료 관련 과들과 국제캠퍼스의 생체의공학과, 원예생명공학과 등 이공계 계열들과의 연계와 융합 노력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를 기반으로 학교기업을 만들고 취업과도 연계할 수 있다는 견해를 피력했다.


황주호 공과대학 교수는 “산학협력 단장을 하던 시절 의료계열이 종합적으로 갖춰져 있음에도 연구실적이 타대학에 비해 미흡하다는 생각을 했었다”며 의료계열과 국제캠퍼스에 있는 이공계 학과들과 연계 필요성에 공감했다. 또 의료발전기금특별위원회 설립과 의과대 건물 신축 필요성도 주장했다.


오환섭 경희대학교 명예교수는 의학계열이 서울캠퍼스에 핵심이라며 “의학, 한의학 등이 개별적으로 특성을 살리는 방향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바이오의료 분야의 산학연 협력을 위해 서울시와 함께 진행 중인 ‘홍릉바이오의료클러스터’에 대해서도 “현재 병원의 적극적인 참여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 병원 참여를 활성화 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한균태 정경대학 교수는 “부총장 시절 서울 시장, 국회의원들을 만나며 바이오헬스 벨리 조성을 위해 노력했지만 여러 복잡한 규제로 인해 어려웠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김도연 서울대학교 명예교수 역시 “바이오 메디칼의 중요성이 증대되고 있다”며 해당 분야 발전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후보들이 제시한 경희 의료계 미래 비전에 대해 경희의료원 관계자는 “현재 총장 선거가 진행 중이라 특별히 밝힐 입장은 없다”며 말을 아꼈다.

ms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경희대 총장 7인 출사표···장성구 대한의학회 회장 도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연세의료원 안과병원장 한승한·세브란스병원 혈액내과장 정준원·강남세브란스병원 내과부장 권혁문 교수 外
국제성모병원 의무원장 정철운·진료부원장 진병호·기획조정실장 김명곤 교수 外
전남의사회, 대구·경북의사회 등 3250만원 전달
대한정형외과의사회, 대구시의사회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500만원
복지부 양성일 사회복지정책실장·류근혁 인구정책실장·손영래 대변인
중앙대의료원 정형외과 과장 송광섭·재활의학과 과장 이갑석 교수(기획조정실장 겸임) 外
성빈센트병원 의무원장 주진덕·외래진료부장/국제진료센터장 이강문·홍보대외협력실장/산부인과장 윤주희 교수 外
이영준 창원경상대학교병원장(외과)
해운대백병원장 최영균·서울백병원 국제진료센터소장 장석환·상계백병원 중환자실장 김계민 교수 外
대한개원의협의회, 대한의사협회에 코로나19 성금 1000만원
아산사회복지재단, 코로나19 극복 20억원
국민건강보험공단 신임 상임이사 공모
양동호 대한혈액투석여과연구회 회장
서울 구로구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기금 50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