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2월10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호관리표 차등제 신고안하면 입원료 '5%→10%' 감산
심평원, 내달 16일부터 20일까지 접수
[ 2019년 11월 22일 12시 18분 ]

[데일리메디 박근빈 기자] 내년부터 간호관리료 차등제 미신고 기관에 입원료 감산 패널티가 기존 5%에서 10%로 늘어난다. 이에 따라 적용대상인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은 적기에 간호인력 신고를 명확히 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22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건강보험 행위 급여·비급여 목록표 및 급여 상대가치점수’ 고시 개정에 따른 간호관리료 차등제 변경사항을 일선 의료기관에 안내 중이다.

고시 변경 사항은 내년부터 일반병동 간호관리료 차등제 미신고 기관에 대한 입원료 감산이 강화되는 것이 핵심이다.


이에 따라 심평원은 12월16일부터 20일까지 간호인력 현황을 접수받는다.


간호관리료 차등제는 입원료를 포함해 집중치료실입원료, 무균치료실입원료, 낮병동입원료, 신생아입원료, 중환자실입원료, 격리실입원료, 납차폐특수치료실입원료에 적용되는 항목이다.


종합병원, 병원급이 대상이며 소득세법 시행규칙 제7조제4호에 의한 의료취약지역 소재 요양기관은 기존처럼 6등급 입원료 소정점수로 산정한다.


대상 의료기관은 심평원 보건의료자원통합신고포털(http://www.hurb.or.kr)에 접속해 세부사항을 작성하면 된다.
 

심평원 측은 “내년 1월부터 일반병동 간호관리료 차등제 감산 비율이 높아지므로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은 간호인력 신고를 적기에 해야 한다”고 밝혔다.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홍근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대한족부족관절학회 회장 취임
보령제약 운영총괄 장두현 전무·글로벌산업본부장 최성원 전무 外
박경환 대동병원장, 부산의료산업대상 부산시장상
한길안과병원, 올해의 '국제 안과병원'
한화종합연구소, 건양대병원 저소득층 환자 성금 1000만원
강민규 질병관리본부 기획조정부장·박기준 복지부 노인지원과장·김대연 소록도병원 내과장
백승운 교수(삼성서울병원 소화기내과), 대한간학회 회장 취임
박금렬 광주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장
조은마디병원, 저소득층 의료비지원금 500만원
박승하 대한의학레이저학회 회장 취임
조상현 교수(인천성모병원 피부과), 대한아토피피부염학회 회장 취임
홍순관 코코이비인후과 원장 모친상
홍현동 유한양행 홍보팀 부장 빙모상
김관호 GC녹십자이엠 경영관리본부 상무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