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6월0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의도성모병원, 환자에 식사메뉴 선택권 부여
'Smart Meal Service‘ 도입
[ 2019년 12월 03일 09시 45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병원장 김용식)이 환자 스스로 식사를 선택할 수 있는 'Smart Meal Service‘를 도입, 본격 운영한다.
 
병원은 지난 2일 스마트폰 앱을 통해 환자가 원하는 식사를 직접 선택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을 시작했다.

Smart Meal Service는 환자의 영양상태를 고려해 임상영양사가 구성한 메뉴 중 환자가 직접 완성한 식단이 병실까지 배식되는 맞춤형 급식서비스다.
 
사용법도 간단하다. 환자는 병원 앱에 로그인 한 후 식단안내를 클릭, 원하는 메뉴를 정하고, 반찬도 선택하면 된다.
 
김혜진 영양팀장은 “다양한 메뉴와 더불어 환자의 영양상태를 고려한 식사 구성으로, 병원식사는 주는 대로 먹어야 한다는 개념에서 벗어나 뷔페식처럼 골라먹을 수 있는 즐거움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