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1월22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화제약, 항암제 파이프라인 확대 시동
경구용 '이리노테칸' 제형 특허등록···현재 ‘리포락셀액’ 보유
[ 2020년 01월 13일 12시 02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대화제약은 경구용 항암제 이리노테칸 ‘DHP23003’이 특허청으로부터 특허권(특허명 이리노테칸을 포함하는 경구투여용 약학 조성물(Pharmaceutical Composition for Oral Administration Comprising Irinotecan))을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현재 대화제약은 세계 최초 경구용 파클리탁셀 항암제 ‘리포락셀액’ 품목 허가를 보유하고 있다.
 

대화제약은 이리노테칸 항암제 국내 특허 등록으로 추가적인 경구용 항암제 파이프라인을 확보함으로써 향후 리포락셀액뿐만 아니라 추가적인 경구용 이리노테칸 항암제의 기술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이리노테칸은 대장암 치료에 주로 사용되는 화학요법 주사제 약물이다. 기존 경구흡수가 어려웠던 이리노테칸을 경구용으로 제형화한 후 생체내 흡수가 되도록 한 게 이번 특허 기술의 핵심이다.
 

대화제약의 핵심 기술인 'DH-LASED'(DaeHwa-Lipid bAsed Self-Emulsifying Drug delivery technology)를 기반으로, 제형 캡슐화까지 성공함으로써 환자의 복용 편의성을 포함한 삶의 질을 극대화시킬 수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대화제약 관계자는 "특허기술인 경구용 이리노테칸 제형(DHP23003)은 리포락셀액의 성공에 만족하지 않고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향후 경구용 항암제 시장을 개척하겠다는 의지의 산물"이라며 "핵심 기술인 'DH-LASED'를 기반으로 지속적인 연구를 진행해 향후 추가적인 경구용 항암제 기술을 보유함과 동시에 기술 수출을 진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크리스탈·대화제약, ‘아셀렉스’ 경피흡수제형 특허 획득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형배 삼성서울병원 전무
우현구 교수(아주대 의대 생리학교실), 암 전문 국제학술지 카시노제네시스 편집위원
홍성빈 교수(인하대병원 내분비내과),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을지대병원 간호사회, 을지대 간호학과 학생 장학금 100만원
국립중앙의료원 공공보건의료인력 교육훈련심의위원, 감신·강철환·박훈기 교수 등 10명 위촉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 양진영·의료기기안전국장 정용익 外
강릉시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기금 1000만원
김이수 교수(한림대성심병원 유방내분비암센터장),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정회원
신응진 대한수련병원협의회 회장(순천향대부천병원장)
한광협 제5대 한국보건의료연구원장 취임
박종림 바노바기 성형외과 부친상
정영기 교수(아주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모친상
김진수 교수(보라매병원 혈액종양내과) 모친상
박영우 와이바이오로직스 대표·박영대 대한약품 전무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