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1월17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단국대병원, 미군 의료진에 외상환자 치료 교육
[ 2020년 01월 14일 15시 47분 ]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단국대학교병원(병원장 김재일)은 최근 미 65 의무사령부와 의료진의 중증외상환자 처치교육 및 교류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미 65 의무사령부 소속 의료진이 단국대병원 의료진으로부터 교육을 받은 후 훈련이나 실제상황에서 발생할 수 있는 중증외상환자 치료에 적용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재일 병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환자 의뢰회송, 응급진료 제공 등 더욱 긴밀한 협조체제가 유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쿠퍼 미 65 의무사령부 여단장은 훈련이나 실제상황에서 환자 발생시 응급처치와 단국대병원의 수준 높은 치료로 소중한 목숨을 살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