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4월0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료계 감염 전문가들에 조언 구한 文대통령
24일 오후 간담회 주재…방역대책 강화 필요성 한목소리
[ 2020년 02월 24일 23시 20분 ]
<사진제공 연합뉴스>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코로나19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범의학계 전문가 단체 간담회를 주재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방역에 초점을 두고 특단의 대책을 모색하는 차원에서 대한감염학회 백경란 이사장, 한국역학회 김동현 회장 등 감염병 전문가 10명이 참석했다.
 
전문가들은 먼저 감염을 막기 위한 방역 대책을 더욱 촘촘하게 짜야 한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대한감염학회 백경란 이사장은 "한 지역에서 상상 이상으로 감염이 크게 발생했다""부산·경남(PK) 지역에서도 피해 최소화를 위한 정책을 확대 적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에게 막연하게 '손을 씻으라'고 할 게 아니라 손을 자주, 비누로 30초 이상 꼼꼼하게 씻고, 기침을 할 때는 옷 소매로 가리고 하라고 구체적으로 알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국역학회 김동현 회장은 "위기 단계를 '심각'으로 격상한 것은 적절하다"면서 "지역주민으로 하여금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파되지 않는 행동방식을 만들어야 한다"고 제안했다.
 
대한의료관련감염관리학회 엄중식 정책이사는 "지금은 중증환자, 사망자를 줄이는 게 중요하다""그러려면 의료기관의 부담을 줄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환자를 무조건 병원에서 봐야 한다는 발상을 버려야 한다""경증환자는 특정시설에 자가격리해 거기에 의료진이 가서 진료하면 병상을 확보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대한응급의학회 허탁 이사장은 "일부 상급종합병원들이 중증환자 받는 것을 꺼려 환자가 병원을 전전하는 일이 있었다"며 전원 문제를 지휘할 컨트롤타워 필요성을 제기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코로나19 70명 추가 발생 확진자 ‘총 833명’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기간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 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
보건복지부 보험약제과장 양윤석·의료보장관리과장 공인식·해외의료총괄과장 남점순 外
윤진숙 교수(연세대 의대 안과), 제28회 톱콘안과학술상
이대여성암병원장 문병인
대원제약 오준일 이사(ICT지원부)·김형렬 이사(의약1부) 外
환인제약 이원욱·박혜영·박신영·안태훈·신재하·정경준 부장 外
일동제약 조석제 전무(CP관리실장)·김석태 상무(약국영업본부장) 外
이만수 삼진제약 영업부 이사 장남
세브란스병원 간호국 간호1국장 김창경·간호2국장 김은주
안양윌스기념병원 신승호 부병원장
경희대학교병원 성형외과장 강상윤·치과병원 치과응급실장 이정우 外
한태희 상계백병원 QI실장·김태오 해운대백병원 종합검진센터소장
김준형 연세마음병원 원장 부친상-진경환 진경환내과의원 원장 장인상
김영인 前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장 빙부상
윤덕기 고려대 의대 명예교수·조맹기 단국대 의대 명예교수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