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6월06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아산병원서 치료 73세 코로나19 女환자 사망
市 "2월 김천의료원 이송, 에크모 등 기계호흡 받았으나 별세"
[ 2020년 04월 09일 15시 25분 ]
[데일리메디 박정연 기자] 서울아산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73세 여성 코로나19 확진자가 9일 오전 7시께 사망했다.
 
9일 서울시 관계자는 병원 보고 내용을 인용해 이처럼 밝혔다.

서울시 관계자는 "사망 환자는 김천의료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병세가 잘 호전되지 않아 서울아산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던 분"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A 씨는 코로나19 확진 후 경북 김천의료원에서 치료를 받아왔지만, 증세가 호전되지 않아 지난 2월 27일 서울아산병원 고도격리음압병실로 이송됐다.

그러나 급성 호흡부전으로 에크모(ECMO)와 인공호흡기 등 기계호흡에 의존해 치료를 받던 중 끝내 숨을 거뒀다.

이 환자는 서울이 아니라 다른 지역에서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중 이송된 환자여서 서울 발생으로 잡히지 않아 서울시 공개 자료나 통계에는 내용이 게시돼 있지 않다.

한편, 서울아산병원에는 현재 코로나19 확진자 4명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