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6월03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남대병원, 중부권 최초 심장이식수술 성공
흉부외과 심만식·한우식 교수-심장내과 정진옥 교수 등
[ 2020년 04월 10일 10시 21분 ]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충남대학교병원(원장 윤환중)이 중부권 최초로 심장이식 수술에 성공했다.
 
이번에 수술을 받은 50대 남성 환자는 판막질환 및 심근증으로 지난 16년 간 약물치료를 지속했으나, 중증 심부전으로 진행돼 입원과 퇴원을 반복하던 중 증세가 악화돼 입원했다.
 
의료진은 심장이식이 필요하다고 판단했고, 다행히 지난 달 공여자가 나타나 성공적으로 심장 이식수술을 진행했다. 경과도 양호해 퇴원을 앞두고 있다.
 
국내에서 심장이식은 1992년 최초로 시행됐지만 공여자가 많지 않은 이유로 주로 수도권에서만 이식수술이 이뤄져 왔다.
 
최근 1~2년 사이 권역별로 심장이식센터가 생기면서 말기 심부전 환자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적극적인 노력이 진행 중이다.
 
이에 충남대병원 심장내과 정진옥 교수를 중심으로 심장이식팀을 구성, 심장이식 활성화를 준비하던 중 이번 환자에게 중부권 최초로 이식수술을 시행했다.
 
수술을 집도한 흉부외과 심만식, 한우식 교수는 중부권에서 최초로 심장이식 수술에 성공했다심장이식이 필요한 환자들에게 앞으로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