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12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건양대병원, 암병동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실시
병원 전체적으로 총 175병상 운영
[ 2020년 06월 01일 14시 41분 ]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건양대학교병원(의료원장 최원준)이 암환자 전용 병동을 간호·간병통합서비스병동으로 운영한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전문 간호인력이 24시간 수준 높은 입원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간병비 부담을 줄이고 의료서비스의 질을 높이는 환자 중심의 의료서비스다.
 
암환자 전용 병동에는 장기간 치료가 필요할 뿐 아니라 전신 허약으로 기본간호가 필요한 환자들이 많아 환자 및 보호자들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건양대병원은 20159월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일반 병동과 응급환자 전용 병동에 적용한 데 이어 암환자 전용 병동까지 추가 지정해 총 175병상으로 늘었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으로 추가 지정된 암 병동(53병동)은 모든 병상을 전동침대로 교체하고 환자의 상태를 관찰하기 위한 보조 스테이션이 설치됐다.
 
또 낙상예방을 위한 안전바와 낙상 감시 센서, 휴게실 콜벨 설치 등을 통해 환자 안전 강화와 신속대응 시스템을 구축했다.
 
최원준 의료원장은 환자를 보다 효율적으로 돌보고 싶은 보호자들의 요구에 따라 암 병동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으로 지정해 운영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