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15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명지병원, 의료기관 첫 ‘호흡기 발열 클리닉’ 개설
이달 1일, 추후 ‘호흡기질환 전문 진료센터’ 설립 등 추진
[ 2020년 06월 02일 09시 30분 ]

[데일리메디 임수민 기자]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명지병원이 의료기관 최초로 호흡기 발열 클리닉을 개설했다.
 

명지병원은 안심 외래를 넘어 분리된 음압 공간에서 호흡기·발열 환자를 전담 진료하는 호흡기 발열 클리닉을 지난 1일 개설했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 거점병원인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은 올 연말까지 인(in) 코로나 시대의 ‘호흡기 질환 전문 진료센터’를 구축키로 하고, 이에 앞서 호흡기·발열 환자에 대한 안전하고 체계적인 진료가 보장되는 호흡기 발열 클리닉을 개설했다.
 

일반 환자와의 접촉을 최소화하도록 독립적인 출입구를 가지고 있는 명지병원 호흡기 발열 클리닉은 진료실은 물론 검사실과 대기실, 접수실을 포함하는 전체 공간이 ‘음압구조’로 돼있어, 감염병 시대 안전성을 높였다.
 

명지병원의 호흡기 발열 클리닉 개설은 코로나19 같은 감염병과의 역학적 관련성이 적으나 발열과 호흡기 증상으로 일반병원에서 진료받을 수 없는 환자들에게 안정감 있는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일반환자에 대한 안전한 진료 보장이라는 듀얼 트랙의 상시적인 진료시스템을 갖춘 것을 의미한다.
 

명지병원에 따르면 지금까지 지자체가 공간을 제공하고 지역 의사가 참여하는 ‘개방형 호흡기클리닉’은 있었지만, 의료기관 내 개설된 사례는 명지병원이 처음이다.
 

이에 지금까지 소아응급센터 공간을 활용하여 진료하던 안심외래 진료의 개념이 ‘호흡기 발열 클리닉’으로 구체화 됐으며, 소아응급센터도 다시 문을 열고 소아응급환자에 대한 전문적인 진료를 시작했다.
 

이왕준 이사장은 “끝을 알 수 없는 인(in)코로나 시대의 안정적인 듀얼 진료시스템 정착을 위해 이미 퍼머넌트(permanent) 선별진료소를 개설한 데 이어, 호흡기 감염병 치료를 전문으로 하는 진료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 첫 단계로 호흡기 발열 클리닉의 문을 연 것이고,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독립적인 호흡기 감염병 전문 진료센터 문을 열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min0426@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명지병원, 출국용 ‘코로나19 건강상태확인서’ 발급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경북지역암센터 소장 전성우 교수(칠곡경북대병원 소화기내과)
백종우·이상민 교수(경희의료원 정신건강의학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 학술상
홍승필 교수(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피부과), 2020 과학기술우수논문상
정혜은 보건복지부 해외의료사업과장
국립중앙의료원 기획조정실장 주영수·공공보건의료연구소 연구조정실장 민혜숙·진료부장 주성홍 外
대한병원행정관리자협회 천병현 이사 복지부장관상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 코로나19 취약지역주민 성금 300만원
삼성서울병원, ISO27701 인증(국제표준 개인정보보호) 획득
이종국 국립공주병원장
인제의대 박선철·충남의대 조철현 교수, 환인정신의학상
전동운 교수(건보공단일산병원 심장내과)·전혜경 연세좋은치과 원장 부친상
삼진제약 최용주 대표이사 모친상
한원준 안국약품 생산본부부장 모친상
임익강 서울 광진구의사회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