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1월20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政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 간호인력 양성"
"별도 훈련 프로그램 개설하거나 신규 모집·기존 간호사 전환 고려"
[ 2020년 07월 02일 18시 12분 ]

[데일리메디 임수민 기자] 정부가 코로나19 재유행 시 중증환자 급증에 대비해서 '중환자 간호 훈련프로그램'을 개설한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2일 브리핑에서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병원에서 신규로 고용하는 인력이나 또는 기존 간호사를 대상으로 '중환자 간호 훈련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일선 병원의 중환자실 확보는 2차 추경에 반영돼 심의가 끝나고 각 병원에서 공사가 진행될 것”이라며 “병상이 확보되더라도 전담인력 문제가 있어 중환자실 간호사를 곧바로 늘리거나 양성할 수는 없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중증환자 간호를 담당할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별도 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했다.

윤태호 반장은 "해당 프로그램은 관련 학회와 함께 준비 중이며, 교육 기간은 8∼12주가 걸릴 것으로 보인다"며 "정부 예산으로 교육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min0426@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코로나19 2차 대유행 올까? "중환자 진료 간호사 확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