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3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세종충남대병원 "개원 장비 구매예산 24% 140억 절감"
[ 2020년 09월 14일 17시 20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세종충남대병원이 정부부처, 민관 협력 모델을 통해 의료장비 구매에 기존 예산의 24%에 달하는 140억원 가량을 절감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7월 16일 개원한 세종충남대병원은 세종시의 첫 대학병원이다. 539병상 규모로 지하3층, 지상 11층 및 10개의 특성화센터와 31개 진료과를 갖췄다.

병원은 개원에 필요한 의료장비 등 구매에 신규 구매프로세스를 도입, 당초 기획했던 예산보다 140억원의 비용을 줄일 수 있었다.

여기에는 아시아에서 5번째로 도입된 최신 방사선 치료기 뷰레이 메리디안(View Ray MRIdian) 등 757종의 의료장비 및 3550종의 의료비품 및 소모품이 포함된다.

특히 의료장비에서는 병원 예산의 30%에 달하는 121억원을 절감했다.
 
이러한 성과는 기존 구매프로세스를 과감히 탈피한 의료기관의 경영혁신, 민간 GPO가 보유한 수 십만 건의 관련 데이터를 활용하는 등 삼박자가 잘 맞아 떨어진 것에 기인한다.
 
기재부와 교육부의 경우 ‘기타공공기관 계약사무 운영규정’과 ‘기타공공기관의 혁신에 관한 지침’을 통해 각각의 의료기관의 특성에 맞게 민간부문과 협력할 수 있도록 탄력적인 제도를 운영 중이다.
 
병원 또한 기존 자체 구매에만 한정 짓지 않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신규 구매프로세스를 도입했으며 이를 통해 예산 및 기초금액, 조사금액 등 단계별 전략과 공개입찰을 실시, 합리적인 경쟁을 유도했다.
 
세종충남대병원 안명진 사무국장은 "이지메디컴이 보유한 의료장비 구매데이터를 활용해 장비 공급업체 간 경쟁구도를 형성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단기간 내 첨단장비를 구매하는 게 가능했다"고 말했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중앙대병원 신경과 윤영철 교수, 대통령표창
김창렬 교수(한양대구리병원 소아청소년과), 통계의 날 대통령상
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장 송영조·정신건강정책과장 김한숙·보건의료데이터진흥과장 강준 外
부민병원 초대 의료원장 정진엽(前 보건복지부 장관)
임현국 교수(여의도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고대구로병원 함창화 전공의, 고대의료원장 표창
정지향 교수(이대서울병원 신경과), 치매극복의 날 '국민포장'
전훈재 교수(고대안암병원 소화기내과), 美소화기내시경학회 석학회원
명지성모병원, 서중근 명예원장(前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회장) 초빙
차기 전남대병원장 1순위 안영근·2순위 김윤하 교수
한국디지털병원수출사업조합 이사장에 (주)메디코아 조영신 대표이사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관 이창준·건강보험정책국장 김헌주
강동경희대병원 기획부원장 겸 진료부원장 주선형·내과부장 조진만 교수 外
김세혁 교수(아주대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손상학회 회장 취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