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4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조남천 전북대병원장 "공공의대 설립 반대"
[ 2020년 10월 20일 13시 42분 ]
[데일리메디 박정연 기자] 전북대학교병원이 ‘남원 공공의대 설립’에 대해 반대입장을 표명. 전북대병원 조남천 병원장은 20일 국정감사에서 "공공의대가 신설돼 지역거점병원 역할을 나눠야 한다고 생각하느냐'는 질의에 대해 "그렇지 않다"고 대답.

이미 "전북대병원은 공공의료를 수행할 준비가 돼 있는 만큼 별도의 공공의대 설립이 불필요하다"는 입장을 재확인한 것으로 다른 국립대병원장들과 동일한 입장을 견지.
 
그는 “공공의료 인력 양성 및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서는 인프라가 확실히 갖춰진 공공의료기관에서 관련 업무를 수행하는 게 훨씬 효율적이라고 생각한다"고 소신을 피력.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여당-국립대병원, 공공의료 확충 '공감' 방법론 '상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