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8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절염약 바리시티닙, 코로나19 사망률 71% 이상 줄여"
카롤린스카의대 연구팀 "기존 다른 연구와 달리 노인 환자 포함 의미 있다"
[ 2020년 11월 17일 16시 55분 ]
[데일리메디 강애리 기자]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 올루미언트(Olumiant, 성분명 바리시티닙)가 코로나19 입원환자 사망률을 3분의 2 정도 줄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관심을 모은다.
 
스웨덴 카롤린스카 연구소(Karolinska Institutet)는 이탈리아와 스페인 소재 병원 두 곳에 입원한 코로나19 환자 83명에게 임상실험을 한 결과, 바리시티닙이 환자들의 사망률을 극적으로 줄였다고 전했다.
 
볼커 라우슈케(Volker Lauschke) 카롤린스카 연구소 교수는 “표준 치료를 받으면서 바리시티닙을 함께 복용한 코로나19 환자들의 경우 사망률이 71% 감소했다”며 “기존 다른 연구들과 달리 노인 환자들을 대거 포함했기 때문에 더욱 의미 연구 결과”라고 말했다.
 
앞서 영국 런던의 베네볼렌트AI(BenevolentAI)가 수천개의 약물을 검사했다. 인공지능(AI) 검사 결과, 회사는 “바리시티닙과 같은 관절염 치료제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폐 세포 공격 기능을 줄인다”고 밝혔다.
 
바리시티닙과 더불어 스테로이드 제제 덱사메타손(dexamethasone)이 효과적인 코로나19 치료제로 주목받고 있다. 덱사메타손은 중증 코로나19 환자들 사망률을 33%정도 감소시키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대해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Imperial College London) 저스틴 스테빙(Justin Stebbing) 교수는 “여러 실험들을 거치면서 코로나19 치료제로 가능해보였던 약물들이 점점 줄었는데, 이제는 영국이 개발한 두 가지 치료제가 가능한 코로나19 치료제로 보인다”고 말했다.
 
현재 국내서는 코로나19 관련해 치료제 26건, 백신 2건의 임상시험이 신규 승인됐다. 그리고 치료제 19건, 백신 2건을 포함 총 21건의 임상시험이 진행되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승인을 받아 국내에서 시행되는 임상시험 3상 2건 가운데 1건은 한국릴리가 진행하는 바리시티닙 임상이다. 무작위 배정 및 이중 눈가림, 위약 대조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한편, 릴리는 지난 10월8일 ACTT-2 연구를 진행, 바리시티닙이 길리어드사의 렘데시비르(상품명 베클루리) 병용 시 렘데시비르 단독 투여보다 회복기간 단축과 더불어 사망률을 줄였으며, 임상 증상 개선에도 도움을 준다고 발표했다.
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천준 교수(고대안암병원 비뇨기과), 제13회 암 예방의 날 옥조근정훈장
김희찬 서울대병원 의공학과 교수, 대통령 표창
박기호 서울의대 안과학교실 교수, 아태녹내장학회 회장 취임
석경의료재단(시화 센트럴병원), 고대의료원 의학발전기금 6억1500만원 약정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김경환 교수(서울대병원)
대한직업환경의학회 회장에 서울성모병원 구정완 교수
박성욱 아산의료원장·박승일 서울아산병원장·남기호 홍천아산병원장
김재규 교수(중앙대병원 소화기내과), 대한소화기학회 차기 이사장
하은진 교수(서울대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외과학회 학술상
박승환 전공의(전북대병원 소청과),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우수초록상
경상북도의사회, 자체 회관 건립기금 9870만원
우리금융그룹, 서울대병원에 2억·헌혈증 500매
박홍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전략기획본부장
배시현 교수(은평성모병원 소화기내과), 대한간학회 차기 이사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