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1월18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협 "방역 수칙·사회적 거리두기 준수" 호소
이달 27일 대국민 권고문 발표
[ 2020년 11월 28일 06시 33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대한의사협회(의협)가 27일 마스크 착용·손 위생 등 방역수칙을 지키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켜달라고 호소했다.
 
의협은 이날 대국민 권고문에서 “최근 일일 확진자 수가 급증하면서 전국적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대한 우려가 깊어지고 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의협은 “우리 삶은 지속돼야 한다”며 “우리 사회 유지를 위한 필수적인 사회·경제 기능과 학생들의 학업, 그리고 우리 모두의 생계를 위한 최소한의 활동은 철저한 방역 속에 반드시 유지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사회 구성원으로서 서로에 대해 책임감을 갖고 서로를 지켜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감염자 혐오 현상에 대해서도 인식 제고를 촉구했다. 환자는 죄인이 아니라는 것이다.
 
의협은 “최근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을 중심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직원을 징계 조치하거나 부당한 대우를 하는 등 ‘코로나19 감염자 혐오’가 커지고 있는 것에 매우 심각한 우려의 뜻을 말씀 드린다”며 “환자는 죄인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감염으로 오랫동안 준비한 시험에 응시할 자격을 잃은 임용고시 수험생들의 사례에 대해서도 유감스럽다”며 “누구도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고, 갑작스러운 감염 불운으로 국민 개인이 겪게 될 예측 가능한 피해에 대해 정부와 사회는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