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1월18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림대평촌성심병원 코로나19 집단감염···확진 9명
이달 10일 퇴원환자 2명 추가 확진, 의료진 300명 검사
[ 2021년 01월 11일 10시 50분 ]
[데일리메디 박정연 기자] 한림대 평촌성심병원에서 의료진을 포함한 코로나19 확진자 9명이 발생했다. 
 
11일 방역당국에 따르면 최근 퇴원한 환자 2명이 전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기존 확진자와 접촉했을 것으로 추정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한 진단검사 과정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앞서 한림대 평촌성심병원에선 환자와 간호사 등 7명이 지난 9일 확진됐다. 현재까지 이 병원과 관련한 확진자는 모두 9명(직원 3명, 입원환자 4명, 퇴원환자 2명)이다.
 
첫 확진자가 나오면서 13층 암병동의 입원 환자들은 다른 병동으로 옮기거나 격리조치 됐다. 해당 층을 폐쇄됐으며, 일부 수술 및 외래진료도 일시 중단됐다.

병원은 접촉 가능성이 있는 직원 및 입원환자, 퇴원환자 등을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 병원 입원환자와 내원객 100여 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의료진 300여 명에 대한 진단검사는 아직 진행 중이다.

병원 관계자는 "원내 확산을 막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