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6월19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원제약 "고중성지방혈증약 티지페논, 100억 돌파"
피브레이트 계열 처방 2위 등극, 회사 전체 블록버스터 제품 9개 보유
[ 2021년 02월 22일 11시 25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대원제약(대표 백승열)은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티지페논정(페노피브레이트콜린)‘이 처방액 100억 원을 돌파하며 블록버스터 대열에 합류했다고 22일 밝혔다.

 

의약품시장조사기관 유비스트에 따르면 티지페논정은 작년 총 101억원의 처방액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약 13.5% 성장, 출시 4년 만에 100억원을 돌파했다.

 

티지페논정은 대원제약이 세계 최초 정제로 개발한 페노피브레이트콜린 제제다. 난용성 물질인 페노피브레이트에 콜린염을 추가해 친수성을 높이고 위장관이 아닌 소장에서 약물이 용출되도록 해 체내 흡수율을 높였다.

기존 제제들이 체내 흡수율을 높이기 위해 반드시 식후 복용해야 했던 반면 티지페논정은 식사와 무관하게 복용이 가능하며, 제제 크기도 가장 작아 복용 편의성도 높다.

 

2017년 출시 첫해 40억원의 처방액을 기록한 티지페논정은 2018년 73억원, 2019년 89억원으로 가파르게 성장해 왔다. 2019년에는 피브레이트 계열 시장 처방액 3위였으나 작년에는 2위로 올라섰다.

 

이로써 대원제약은 티지페논정을 비롯해 총 9개의 블록버스터 제품을 보유하게 됐다.

 

대원제약 관계자는 “티지페논정은 피브레이트 시장에서 두 번째로 처방액 100억원을 돌파한 제품“이라며, “100억원 돌파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차별화된마케팅 전략으로 제품을 더욱 성장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20년 기준 피브레이트 계열 시장은 총 600억원 규모로 추산되며, 이는 전년 대비 약 10% 성장한 수치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대원제약, 엘베이스와 차세대 폐암신약 개발 추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재관 울산대 의대 의무부총장 취임
이수진 교수(양산부산대병원 감염내과) 국무총리 표창
정형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발전기금 2000만원
정융기 울산대병원장 대통령 표창·울산대병원 12명 국무총리 표창
조태준 교수(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아태소아정형외과학회 회장 취임
삼진제약 조규형 경영관리본부 상무,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
서울성모병원 이동건 교수·강재진 간호사, 국무총리 표창
신현태 교수(인하대병원 피부과), 대한모발학회 연구비 기초 공모작
연세의료원 박만우 전략기획팀장·권석철 경영분석팀장·이성만 홍보팀장 外
분당제생병원, 코로나19 대응 복지부장관상
전지은 교수(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대한당뇨병학회 학술상
오선영 교수(전북대병원 신경과), 대한평형의학회 이원상평형상
황온유 울산대 의대 교수 부친상
휴젤 한선호 부사장(아크로스 대표)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