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1월20일sun
OFF
뉴스홈 > 뉴스댓글 전체보기  
뉴스에 달린 유저들의 댓글을 볼 수 있습니다.
8살짜리 잘해야 20kg될까말까한 애를 단시간에 흉수를 1.6L가까이 뽑았다던데... 교수님.... 교수님.... 성인도 저렇...
아니... 고매하고 고상하시고 자애로우신 교수님... plerual effusion이 있으면 무조건 다 쑤셔서 검사나갑니까? 상황...
아니 교수님 8살애기 흉수를 그렇게 무식하게 뽑아서 hemodynamic하게 unstable하게 만드는게 정상이였다구요??? 제정...
팔은 안으로 굽지만 손은 밖으로도 굽죠.
생각하고 싶은대로 생각하고, 생각에 책임질 생각은 없는 부류의 인간이시군요.
의사들은 모두 손이 안으로 굽는구나. 진실은 외면하고 싶겠지.
응급실에서 엑스레이만 가지고도 횡경막 탈장을 딱 맞추는게 정상? 그걸 의심하는것도 쉬운일이 아닌데? 진단 다 된 ...
원칙이라 쓰고 아집이라 읽어야죠. 남의 말은 1도 안듣고 본인 생각만 옳다고 갇혀서는..
혼자 소신있고, 혼자 원칙 지키고, 혼자 정의롭고. 촛불들고 정의 외치고 다니시기 바랍니다.
12월 5일 인데도. 아직 코아규첵xs 검사지 교체품은. 소식이 없네요. 언제쯤 준다라고. 전화라도 해주지....
언젠가는 자신의 실수로 부메랑이되어 구속될수도 이미 차트 리뷰해보면 구속될 건수가 많을수도
보험사라 일반화 하지 말고 자동차보험회사로 특정해야 합니다.
사이비 의사는 누가 책임지는가?
이런 사실이 있었던 것을 몰랐던 내용인데 과연 이를 어떻게 봐야 할 것인가.
저사람이 감정할 만한 사람인가? 설대나 삼성. 아산 선생들이 경험도 더 많고 낫다
경희의료원, 인하대, 충북대 미달나는 병원에는 이유가 있겄지.
이 시대의 진정한 참교수
공동체 의식이라곤 1도 없을뿐더러 오히려 동료 등에 칼을 꽂다니 ㅠㅠ
사진에 횡격막 탈장 소견은 없다는거네요
우리나라 최고의 신경과에 계셔서, 다른 곳 사정을 잘 모르시는 듯, 삼성,서울대,세브란스는 외국에서 오지만 그외 다...
교수들 맨날 술쳐먹고 그럴시간에 당직이나 서시요. 힘든 전공의들 끌어내서 술 먹이지 말고, 우리병원은 신경과 맨날...
중국의료장비회사 대단하네요...
CT 안찍으면 의료사고로 감옥가고// CT 찍으면 환수 당하고 // 어쩌란 말이냐... 그렇게 돈없으면서 쓸때없는 추나에...
잘하고 계십니다~ 주의에 사람은 점점 떠납니다~
현재 뽑는 신경과 전문의 절반으로 줄이고 교수가 당직서면된다 지금도 신경과 로컬 자리 없어서 난리인데 자리 밥그...
지금 정원도 미달나는주제에 무슨 정원확대에요 옛날 의사들 공부못했단건 알지만 생각이 짧아도 너무 짧네요
그래 말 잘했소. 그럼 교수도 외국에서 수입합시다. 당신들처럼 불합리한 제도에 침묵하고 의사 후배들 이용해먹는 집...
인턴제 폐지하고 레지던트 교육이나 똑바로 시키시길... 그럼 서로 들어가려고 할텐데 교육은 안시키고 노예 취급하고...
전문의 고용할 생각은 안해요? 본인 실적 쌓으려 전공의/펠노예 갈아넣을 생각하지 말구요.
보호자인척 하지 마시요
정원은 늘리되, 트레이닝 병원은 줄이자. 아직 서브스페셜도 나누지 않고 보는 대학병원들이 있는데, 그러면 환자 진...
의사협회는 한의학 폄하 예산 없에고 어떻게 하면 양한방 협진하여 환자 케어에 최선을 다할까 이런 생각을 먼저해야...
전공의 끝나고 나면 뭐하나요?
미국처럼 이런 방향이 맞다고 봅니다 선진적인건 받아들였으면 좋겠네요 학문뿐만아니라 교육 시스템도 받아들여야할...
인턴제 폐지하고 뉴레지던트 도입하고 미국처럼 전문의는 1차의료 중심 교육위주로 하고 세부 교육은 꼭 필요한 사람...
한의사가 장애인한테 침, 뜸, 한약, 추나 부항치료하는거랑 무슨 이해관계가 얽히는건가? 그냥 무턱대고 반대하는건...
의료계 최고석학? 그래봐야 의사지 뭐. 국민들 입장에서 봐야지 의사들 입장에서만 얘기하면 석학이 아니라 석학 할...
내 가족이 질병치료를 위해 먹게될 한약. 건강보험이 된다면 정말 좋겠습니다.
적자로 혈세빠는 병원이 좋을수가 있나?
의료재단이 40억원 들이고도 이렇게 갑질하는 공무원에게 괴롭힘 당했는데 40억 기자재도 뺏으려 한다는데 병원은 너...
[1][2][3][4][5][6][7][8][9][10]..
박상화 원장(박상화정형외과의원) 장녀
이상양 원장(비해피이상양의원) 장녀
분당서울대병원,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최태영 교수(대구가톨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
365mc병원, 아트건강기부계단 성금 518만원
윤택림 교수(전남대병원 정형외과), 광주의료산업발전협의회 초대 회장
이홍기 교수(건국대병원 종양혈액내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이경선 국민건강보험공단 홍보실장 장녀
신축 용인세브란스병원장 최동훈·세브란스병원 심장혈관병원장 박영환 外
이지열 교수(서울성모병원 비뇨의학과), 아시아태평양 전립선학회장
정명호 교수(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심혈관중재학회 차기회장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강희정 업무상임이사(前 부산지원장)
황종탁 에스포항병원 의료혁신부장 부친상
배영덕 건강보험심사평원 의료급여실 부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