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6월21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형한의학회 첫번째 단독 학술대회
한의학 국민 관심 제고
[ 2012년 06월 25일 12시 00분 ]

한방이 국민으로부터 멀어지고 있다고 느낀 한의사들이 만든 정형한의학회(회장 배진승)가 첫 번째 단독 학술대회를 열었다.

 

정형한의학회는 지난 24일 판교 코리아바이오파크에서 한방으로 몸의 균형을 맞춰 성형효과를 내는 것을 주제로 첫 단독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배진승 회장은 “한의학이 사람들로부터 멀어지고 있다는 생각에 어떻게 하면 접근성을 높일 수 있을까 생각하던 중 미용과 성형이 떠올랐다”며 “몸의 균형을 회복하는 한방 원리에 따라 꼭 정형만이 아니라 다른 일상적인 질병 등도 차차 다뤄 나가겠다”고 밝혔다.

 

약 50여명이 참석한 이날 학술대회는 백정의 원장(청인한의원)이 침 치료를 통한 안면교정(비대칭, 사각턱, 악관절 장애, 저작근, 입천장근육, 목근육)을, 이현우 원장(미채움한의원)은 매선요법을 통한 안면성형의 지속성 증가법을 강의했다.

 

TCPS연구소 피은광 소장은 안면비대칭 교정을 위한 TCPC 요법을 설명했으며 박준일 원장(정심한의원)은 국내서 다소 생소한 정골의학(Osteopathy)과 안면비대칭에 대해 강연했다.

 

안면비대칭, 양악 등은 몸의 불균형 때문에 발생하므로 몸의 균형을 잡아줌으로서 이를 치료하는 것은 물론 나아가 성형효과까지 바랄 수 있다는 것이다.

 

배진승 회장은 “성형이라고 하면 양방의 것과 구별이 되지 않아 한방에서 정형이란 원리를 찾아 선택했다”며 “근거를 갖추기 위해 대학교수 임상 데이터를 논문으로 도출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미 매선요법과 요실금 치료에 관한 논문은 데이터를 모아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유형탁기자 yhtmedi@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내과의사회 수석부회장 신중호·학술이사 박해형 外
송재관 울산대 의대 의무부총장 취임
김완욱 교수(서울성모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민국과학기술한림원 정회원
이수진 교수(양산부산대병원 감염내과) 국무총리 표창
정형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발전기금 2000만원
정융기 울산대병원장 대통령 표창·울산대병원 12명 국무총리 표창
조태준 교수(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아태소아정형외과학회 회장 취임
삼진제약 조규형 경영관리본부 상무,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
서울성모병원 이동건 교수·강재진 간호사, 국무총리 표창
신현태 교수(인하대병원 피부과), 대한모발학회 연구비 기초 공모작
연세의료원 박만우 전략기획팀장·권석철 경영분석팀장·이성만 홍보팀장 外
분당제생병원, 코로나19 대응 복지부장관상
전지은 교수(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대한당뇨병학회 학술상
김성심 前 대한산부인과학회 부회장 남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