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5월08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삼성바이오에피스, 세계 디자인 경진대회 수상
[ 2021년 04월 22일 11시 37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삼성바이오에피스(대표이사 고한승)는 세계적 권위의 'iF 디자인 어워드 2021'에서 바이오의약품 패키지 디자인을 출품해 2개 분야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1953년부터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사가 주관하는 대회로, 미국 인터내셔널 디자인 엑설런스 어워즈,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더불어 세계 3대 디자인 시상식으로 평가받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브랜드 디자인을 출품해 총 9개 수상 부문 가운데 커뮤니케이션과 패키징 2개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앞서 지난해 8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11월에는 국내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도 본상을 수상하며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제약·바이오 업(業)의 특성을 살린 브랜드 이미지로 국내외 디자인 경진대회를 휩쓸고 있다.
 
이번에 삼성바이오에피스는 만성질환 환자들에게 건강한 삶의 즐거움을 부여하는 의미로 '퓨어 조이(pure joy)'를 주제로 디자인 공모에 참여했다. 
 
기존 의약품 패키지가 가진 치료에 집중된 메시지뿐만 아니라 심리적인 안정을 제공할 수 있는 그래픽 모티프를 개발해, '일상으로의 복귀'라는 메시지를 전달함으로써 '시각적 치료' 효과도 거뒀다.
 
삼성바이오에피스 김재우 전무는 "회사 브랜드 디자인을 세계 최고의 기관에서 인정해주고 있으며 제품의 품질도 인정받고 있다"며 "앞으로 환자들에게 더 나은 삶을 안겨주기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희망적 메시지를 담은 새로운 제품 디자인을 국내 환자들에게 먼저 선보일 예정이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대서울병원 첨단의생명연구원 원장 한승호
김빛내리 교수(서울대 생명과학부), 한국인 최초 英왕립학회 회원
이선영 교수(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 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학회지 편집위원장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교수회, 코로나19 극복 300만원
심승혁 교수(건국대병원 산부인과), 신풍호월학술상
이신원 교수(부산대학교병원 감염내과), 대통령 표창
오주형 경희대병원장, 상급종합병원협의회 회장
성빈센트병원 이상덕 행정부장, 2021년 근로자의 날 대통령 표창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진료심사평가위원회 신임 위원장 이진수(前 국립암센터 원장)
이선영 교수(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 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학회지 편집위원
오동주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명예교수(前 고대의료원장) 딸
김형종 교수(한림대성심병원 이비인후과), 2022년 제96차 대한이비인후과학회 학술대회장
박세윤 교수(순천향대서울병원 감염내과), 미국의료역학회 친선대사
이복근 울산 우정병원 부원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