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4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로나19 장기화와 독감 유행 대비 '호흡기전담클리닉'
동네 병·의원 중심 1000곳 설치, 심평원 "우후죽순 방지 지원센터 마련"
[ 2021년 07월 13일 12시 45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코로나19 장기화와 독감 등 호흡기감염 동시 유행에 대비하기 위해 정부가 설치를 증대하고 있는 호흡기전담클리닉의 구체적인 관리 방안이 마련될 전망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최근 이사회를 통해 호흡기전담클리닉 지원센터 수탁운영 사업계획을 의결했다.
 
호흡기전담클리닉은 보건당국이 코로나19 장기화 및 동절기 호흡기감염 동시 유행을 대비, 호흡기·발열 환자를 진료하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구체적으로 지원센터는 호흡기전담클리닉 참여 기관 발굴을 위한 사업 홍보 및 상담, 사업설명회 개최 등을 담당할 예정이다.
 
또 호흡기전담클리닉 지정현황 시스템 관리·운영 및 현장방문·유형별 운영 실태 조사를 통한 현황을 관리한다.
 
코로나19 이후 시설·장비 및 호흡기전담클리닉 활용 방안도 마련한다.
 
코로나19 유행으로 동네 병·의원 중심으로 감염 차단 시설 등을 구비한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설치해 호흡기·발열 환자의 일차의료를 제공할 계획이다.

보건소는 선별진료소를 통해 사례판단·진단검사(검체채취) 중심으로 운영하며, 병원급 국민안심병원은 중장기적으로 호흡기환자 병동을 일반 병동과 분리 운영하는 입원환자 중심 의료체계가 형성된 상황이다.
 
올해 7월 기준 485곳이 운영되고 있으며, 보건복지부는 올해 말까지 총 1000개소의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설치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그러나 이처럼 호흡기전담클리닉이 우후죽순으로 생겨날 경우 운영의 질을 담보하지 못할 우려도 있다.
 
실제로 복지부 목표에 따르면 앞으로 약 5개월 동안 지금까지 운영하던 숫자의 두 배가 넘는 전담클리닉을 설치해야 하기 때문이다.
 
또한 호흡기전담클리닉이 코로나19 이후 어떤 역할을 할 것인가도 문제다.
 
실제로 지난해 국회 복지위원회 전문위원실은 호흡기전담클리닉 사업의 실효성이 낮다는 지적을 했다.
 
당시 전문위원실은 "의료기관이나 보건소 내가 아닌 공영주차장 등에 간이로 개설하는 경우 코로나19 종료시 철거나 폐기할 수밖에 없어 예산과 자원낭비 우려가 있다"고 밝혔다.
 
또한 "의료법 위반이기도 하므로 해당 형태는 지양해야 한다"며 "의료전달체계 왜곡을 심화할 것이라는 우려도 있으므로 지원 형평성에 문제가 없게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호흡기전담클리닉 관리를 위한 지원센터가 도입돼 개선안이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첨단 반도체 적용 병원 음압시설→"코로나19 완벽 차단"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우석 경북의사회장, 2021년 자랑스런 경북도민상
이진화 이대서울병원 호흡기내과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상
복지부 첨단의료지원관 박금렬·보건의료정책과장 고형우·보험정책과장현수엽 外
고인준 교수(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학술전시장려상
박승우 삼성서울병원장, 대한병원협회 부회장 임명
대한의사협회 정보통신 자문위원에 유소영 교수(서울아산병원 빅데이터연구센터) 위촉
영화배우 안성기, 서울성모병원 1억
유임주 대한해부학회 이사장 취임
제33회 아산상 대상 김우정 헤브론의료원장·의료봉사상 최영아 의사·사회봉사상 권순영 NEI 대표
대한관절경학회 회장 나경욱(일산백병원 정형외과)
대한응급의학회 회장 진영호(전북대병원)
조우람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구연상
김범태 교수(순천향대부천병원 신경외과), 자랑스런 신경외과 의사상 및 대한신경외과학회장 선출
김지윤 前 고신대 의대 교수 부친상-최형욱 제오피부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