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9월18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동남권원자력의학원 1위·원자력병원 3위
[ 2021년 07월 24일 06시 28분 ]
[데일리메디 임수민 기자]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이 전국 233개 상급종합병원 및 종합병원을 대상으로 ‘건강보험 부담실태’를 조사한 결과,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의 건강보험 보장률이 80.8%로 나타나 전국에서 환자 부담이 가장 낮은 병원으로 확인.  
 
조사 결과 종합병원에서는 동남권원자력의학원 건강보험 보장률이 80.8%로 1위를 차지. 이어 국립암센터가 77.8%로 2위, 한국원자력의학원이 75.1%로 3위를 기록. 국립중앙의료원도 비슷한 74.3%를 보여 종합병원군에서 건보 보장률 최상위 4곳 모두 공공의료기관으로 조사. 이와 관련, 동남권원자력의학원 박상일 원장은 "우리나라 공공의료의 최고의 모범 의료기관이 되도록 전직원이 최선을 다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다짐.
 
또한 상급종합병원에서는 화순전남대병원이 79.2%로 1위를 기록했고 이어 칠곡경북대병원이 70.3%, 양산부산대병원이 69.5%로 각각 2위와 3위에 포진. 경실련은 환자 부담액으로 환산하면 상급종합병원의 경우 최고-최저 병원 간 환자부담금이 2.2배 차이가 나고, 종합병원은 3.7배정도 격차가 나는 것으로 분석.
min0426@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