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9월18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씨젠·SD바이오·수젠텍 개발 '동시진단키트' 허가 촉각
코로나19 장기화에 독감 유행 가능성 높아지면서 업체들 '선점 경쟁' 치열
[ 2021년 09월 06일 15시 22분 ]
[데일리메디 구교윤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전례없는 성장세를 기록해온 진단키트 업체들이 코로나19와 독감을 동시에 진단하는 동시진단키트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다. 

코로나19가 장기화하고 있는 가운데 독감 유행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동시진단키트가 주목받고 있기 때문이다.
 
대표적으로 씨젠이 있다. 씨젠은 올해 코로나19와 독감을 동시에 진단하는 Allplex™ SARS-CoV-2/FluA/FluB/RSV Assay를 개발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획득했다.
 
현재 지난 7월 미국 바이오라드와 손잡고 미국 식품의약국(FDA) 정식 허가를 준비하고 있다. 
 
앞서 씨젠 이호 영업총괄 사장은 “씨젠 진단 기술력에 바이오라드 장비와 폭넓은 네트워크가 더해진다면 미국 시장에서 우위를 차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계약으로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한 커다란 전기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에스디바이오센서도 최근 동시진단키트 개발을 마치고 연내 유럽과 미국 출시를 목표로 삼으며 박차를 가하고 있다.
 
수젠텍도 동시진단키트 SGTi-flex COVID-19 & Flu A/B Ag DUO 식약처 품목허가를 마치고 FDA 긴급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이밖에 바이오니아, 바디텍메드, 젠바디 등도 동시진단키트를 개발했다.
 
진단키트 업체들이 동시진단키트에 주목하는 이유는 코로나19가 장기화하고 있는 가운데 독감 유행 추이가 심상치 않은 이유에 있다.
 
실제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8월 셋째주 미국 병원 방문자 중 독감 비율은 2.2%로 전년 동기(1%) 대비 두 배 이상 늘었다.
 
이에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도 코로나19와 독감을 함께 검사할 수 있는 진단키트 사용을 권고하고 나선 상태다.
 
사실 업체들은 지난해부터 매출 신장과 사업 다각화를 위해 동시진단키트 개발에 매진해왔다. 그러나 마스크 착용 효과로 호흡기 질환 환자가 급감하면서 별다른 반향을 일으키진 못 한 것이 사실이다.
 
다만 올해는 델타, 람다 등 코로나19 변이바이러스가 연일 출현하는 상황에서 독감 유행까지 겹치면서 분위기가 다를 것이라는 전망이 높다.

지난해 판매 부진으로 빛을 보지 못한 동시진단키트가 올해는 코로나 특수로 호황을 누릴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yu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델타변이 확산···K-진단키트 수출 다시 증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