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9월18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녹십자, 잇단 고위임원 영입···김지헌 사업개발본부장 선임
9월초 경영전략실장도 교체···"중장기 경영 목표 수립 사전 조치"
[ 2021년 09월 14일 12시 03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GC녹십자가 임원 영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주요 임원 교체는 내년 사업계획 수립을 위해 밑그림을 그리기 위한 준비로 풀이된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김지헌(46세) 사업개발본부장(임원, 사진)을 영입했다고 14일 밝혔다. 약 사출신인 김지헌 신임 본부장은 중앙대 약대에서 학사와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종근당과 한국로슈(Roche Korea) 등 제약사에서 사업개발 관련 업무를 담당했으며, 최근까지는 다국적 제약사 에자이(Eisai) 한국 및 아시아 지역 사업개발본부장(BD & Alliance Management Director)을 역임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업무 전문성 강화를 위해 헬스케어 분야에서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겸비한 전문가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지헌 사업개발본부장은 앞으로 신약 파이프라인 확충 및 글로벌 협력 활동 전략 수립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이달 초에는 배백식 경영전략실장을 영입했다. 배백식 경영전략실장은 GC녹십자의 중장기 경영 목표 달성을 위한 전략 수립 및 운영 등 업무를 담당한다.

배백식 신임 실장은 KAIST에서 토목공학 학사 및 경영공학 석사 학위를 취득하고 미국 콜롬비아대학교에서 MBA 과정을 마쳤다.
 
이후 2006년부터 보스톤컨설팅그룹에서 프로젝트 리더로 근무했다. 2014년 두산그룹에 입사해 두산, 두산중공업 등에서 전략 기획 업무를 담당한 바 있다.

앞서 금년 상반기에는 연구개발 부문 강화를 위해서 의학본부 임상유니트(Unit)장으로 신수경 상무를 선임했다.
 
신수경 신임 상무는 서울대 약대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생약학 석사학위 취득한 후 공중보건학 박사과정를 수료했다.
 
이후 노바티스 코리아에서 임상본부를 총괄했고 최근까지 아이큐비아 코리아에서 임상 본부장으로 근무했다. 이런 경험을 바탕으로  GC녹십자의 임상시험 전략 수립과 운영에 대한 전반적인 업무를 담당한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