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7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건복지부 펀드 투자 4122억···누적 수익 847억
2022년까지 2호펀드 수익금 577억 회수 예정···고영인 의원 "수익 관리 필요"
[ 2021년 10월 12일 15시 44분 ]
[데일리메디 구교윤 기자] 보건복지부가 한국벤처투자를 통해 출자한 7개 펀드 6650억 원 가운데 4122억 원을 투자, 누적수익금 847억 원을 거둔 것으로 파악됐다.

모태펀드에 출자한 다른 정부기관과 마찬가지 상황으로 법 개정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12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고영인 의원(더불어민주당)에 따르면 복지부는 지난 2013년부터 총 7개 펀드를 운영해 왔다. 
 
특히 2014년 2호 펀드는 1256억 원을 투자, 2020년 말 2511억 원으로 가치평가를 받았다.

이 가운데 복지부 지분은 14.8%로 수익만 577억 원으로 오는 2022년 말 복지부 벤처투자 계정에 들어온다. 현재 복지부가 거둔 수익금 387억 원을 더한다면 약 1000억원이 쌓이는 셈이다.

이에 대해 고영인 의원은 "해당 수익금은 국민 혈세로 투자해 만든 소중한 재산"이라며 "복지 재원으로 환류할 법적 근거를 만들고 활용할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복지부 운영 펀드는 ▲2013년 글로벌제약펀드 ▲2014년 글로벌제약펀드 ▲2015년 한국의료글로벌진출펀드 ▲2016년 글로벌 헬스케어 펀드 ▲2018년 바이오 헬스케어 펀드▲2021년 K바이오글로벌헬스케어 사모투자 합자회사 ▲2021년 솔리더스 스마트바이오 투자조합 등이다.
 
 
yu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무현 교수(동아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심장학회 학술상
최승원 충남대병원 진료처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차백신연구소, ‘IP-R&D 최우수기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정홍근 건국대병원 교수, 대한정형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최일 교수(한림대동탄성심병원 신경외과),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윌스학술상’
김한겸 前 고대의대 병리과 교수·주영숙 주안과의원 원장, 의협회관 신축 기금 1000만원
대구시의사회, 취약계층 ‘맛남 도시락’ 나눔
이우석 경북의사회장, 2021년 자랑스런 경북도민상
이진화 이대서울병원 호흡기내과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상
복지부 첨단의료지원관 박금렬·보건의료정책과장 고형우·보험정책과장현수엽 外
고인준 교수(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학술전시장려상
박승우 삼성서울병원장, 대한병원협회 부회장 임명
김종열 새마음요양병원 진료과장 장모상
이진석 휴온스글로벌 기획조정부문 상무 빙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