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1월30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희대 수원 국제캠퍼스에 분원 설립"
[ 2021년 10월 15일 05시 55분 ]
[데일리메디 박정연 기자] 경희대의료원이 최근 몇 년 간 분원 설립을 추진했다가 무산된 가운데, 경희대 수원캠퍼스에 병원이 생겨야 한다는 목소리가 다시금 등장, 추이가 관심.  
 
오건영 前경희대행정부원장은 최근 열린 ‘경희의료원 50주년 학술행사’에서 이 같은 의견을 피력. 그는 “故 조영식 총장께서 국제캠퍼스(수원캠퍼스)를 조성할 당시 병원이 들어설 부지가 마련되고 구체적인 설립 계획도 나왔지만 결국 무산됐다. 하지만 ‘경희의학’을 확장하기 위해선 적어도 국제캠퍼스에 병원이 꼭 하나 설립돼야 한다”고 강조.
 
앞서 경희의료원은 김포시, 파주시 그리고 최근에는 하남시 H2프로젝트를 통해 제 3병원 설립을 추진했지만 결국 불발. 하지만 오랫동안 분원 설립을 추진해온 만큼 곧 다른 지역도 살펴보지 않겠냐는 관측이 병원계에서 제기되는 상황.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경희대의료원 "하남 H2 프로젝트 총력"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