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총리 “코로나 먹는약 효과적, 50세 이상 확대”
2022.01.25 17:51 댓글쓰기
[데일리메디 이슬비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가 “코로나19 경구 치료제 투약대상자 기준을 현행 60세 이상에서 50세 이상으로 그 범위를 늘리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김 총리는 2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현재까지 투약했던 200여분의 경구 치료제는 확실히 효과가 있었다”면서 “투약 결과 위중증으로까지 진행되지 않는 사실이 확실히 드러났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그는 질병관리청 보고와 관련해 “가능한 한 적극적으로 용량을 줄여서라도 경구 치료제를 쓰도록 하겠다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앞서 정부는 경구 치료제 도입 당시 투약군을 65세 이상 고령층으로 정했다. 하지만 고령층이 다수 보유한 고혈압·고지혈증·당뇨 등의 치료제와 함께 투약할 수 없어 투약 시행이 저조해졌고 이에 60세 이상으로 확대한 바 있다.  

댓글 0
답변 글쓰기
0 / 2000
메디라이프 + More
e-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