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병협 등 13개 단체, '간호법 저지' 첫 실무회의
"보건의료계 단체 연대 강화해서 최선을 다해 대응" 천명
2022.06.21 16:30 댓글쓰기



대한의사협회는 21일 용산임시회관에서 13개 보건의료단체로 구성된 ‘간호법 저지를 위한 범보건의료계 단체 실무협의체’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실무협의체 회의는 지난 14일 간호법 총력저지 결의를 위해 개최된 ‘범보건의료계 단체장 간담회’ 후속으로 간호법 저지를 위한 각 단체의 유기적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정근 의협 상근부회장은 “간호법은 의료현장 혼란을 야기하고, 국민 건강과 생명을 위협하는 법안”이라며 “보건의료계 단체 간 연대를 강화해서 최선을 다해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회의에는 대한의사협회, 대한병원협회, 대한치과의사협회, 대한간호조무사협회, 대한임상병리사협회, 대한방사선사협회, 대한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대한응급구조사협회, 한국요양보호사중앙회,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 한국노인복지중앙회 등이 참석했다.



댓글 4
답변 글쓰기
0 / 2000
  • 불경기에 악법폐지 06.22 12:56
    불경기라 서민이 힘들어지는데 악법만들어 서민주머니다털면  어찌살라고  이게바로 스트레스로 인한 국민건강해치는 악법이지요 지역사회가장해 더 많은 곳으로  빠지는 간호사자리  병원마다  간호사없어 국민에게 피해주는 방안 아예  소멸
  • b8514849 06.22 10:27
    다음엔 13개단체 차례다.

    어디로 가는지도 모르고 끌려가고 있구만.
  • 집단이기주의 06.22 09:34
    간호법이 왜 국민건강과 생명을 위협하는지 밝혀라  소가 웃을 기사네.....고기자님
  • 의협은 적폐 06.22 09:25
    대한민국 국민 중에 의협 좋아하는 국민이 있을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메디라이프 + More
e-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