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5월14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직원 폭행 제주대병원 교수 '징역 1년 6개월' 구형
검찰 "피해자 대부분 퇴사 등 피해 커"
[ 2021년 04월 29일 17시 51분 ]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직원들을 상습적으로 폭행했다는 의혹을 받는 제주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교수에게 검찰이 징역 1년 6개월을 구형했다.

 

제주지법 형사1단독 심병직 부장판사는 29일 폭행 및 의료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 교수에 대한 결심 공판을 진행했다.


검찰은 이날 "상급자 지위를 이용해 폭행했고, 동영상에 폭행 장면이 명확히 찍혀 있는 데다가, 피고인이 반성하고 있는지도 의문이며, 피해자 대부분은 퇴사하는 등 피해도 크다"며 징역형을 선고해달라고 요청했다.

 

반면 A씨 측은 "양질의 치료를 위해 치료사들을 질책하는 과정에서 있었던 일로 부적절한 행동에 대해 반성하고 있다. 또한 언론을 통해 소위 '갑질'을 한 것으로 알려져 큰 고통을 받았다"며 선처를 호소했다.

 

A 교수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수차례에 걸쳐 제주대병원 물리치료사 4명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이런 의혹은 제주대병원에서 갑질 근절 캠페인을 벌이면서 수면 위로 올라왔다. 특히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의료연대본부 제주지역본부가 2018년 11월 A 교수 폭행 영상을 공개하면서 파장이 커졌다.
 

영상에는 A 교수가 환자를 치료 중인 직원의 등을 때리거나 허리와 뒷덜미를 꼬집고, 여러 차례 점프하면서 발을 밟는 등의 장면이 찍혔다.


A씨에 대한 선고는 다음 달 18일 이뤄진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atoz@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직원 폭행 의혹 제주대병원 교수, 솜방망이 처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임태환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원장, 의협회관 신축기금 1000만원
박홍서 충청북도의사회장, 대통령 표창
중앙보훈병원장 유근영(서울대 의대 명예교수)
이광섭 前 한국병원약사회장(의정부을지대병원 약제부장) 장남
강남베드로병원 송권배 원무차장, 국무총리 표창
대구 달서구의사회, 탈북민지원센터와 자원봉사능력개발원 300만원
정지태 의학회장·이상운 의협 부회장 등 대한의사협회 신축기금 4000만원
박수남 삼진제약 상무 장녀
성진실 교수(연세의대 방사선종양학과) 제25회 JW중외학술대상
이필수 대한의사협회장, 취임 축하 쌀 용산복지재단
조광천 교수(국제성모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외과학회 청송 심재홍 학술상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한국여자의사회 제2회 무록남경애 빛나는여의사상
민재석(동남권원자력의학원 위장관외과), 대한내시경복강경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 최우수 구연상
이형래 강동경희대 의대병원장 빙부상